‘인형의 집’ 박하나X왕빛나 손 잡았다 ‘적과의 동침'(종합)


'인형의 집' 박하나X왕빛나 손 잡았다 '적과의 동침'(종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장수민 기자 = ‘인형의 집’의 박하나와 왕빛나가 한상진을 몰락시키기 위해 손을 잡았다.

25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인형의 집’에선 명환(한상진)과 효정(유서진)을 타깃으로 둔 경혜(왕빛나)와 세연(박하나)의 모습이 그려졌다.

명환은 프로젝트 원단을 가로채려고 한 가운데 세연은 경혜에게 “또 무슨 수작을 부린 거야?”라며 분노를 드러냈다. 이에 경혜는 “너 생각보다 눈치가 없네. 내가 판을 깔아줘서 네가 장명환을 한 방 먹일 수 있었던 거야”라고 일축했다.

명환이 원단을 확보하기 위해선 경혜의 투자금을 필요로 하는 상황이었다. 명환은 경혜를 찾아가 당장 통장에 돈을 입금하라 했다. 경혜는 세연에게 “내가 돈을 주면 넌 원단을 빼앗기고 프로젝트는 중단되겠지. 나하고 힘을 합쳐서 장명환을 몰아내겠다고 약속해”라며 세연에게 손을 먼저 내밀었다. 그러면서 그는 “넌 내 도움 없이 넌 장명환을 이길 수 없어”라고 경고했다.

한편 재준은 경혜를 이용해 명환과 효정을 동시에 잡으려고 했다. 재준은 효정에게 경혜를 처리하란 지시를 미리 받았다. 재준의 계획이란 경혜의 가짜 사체를 만드는 것이었다. 경혜가 과연 협조를 하겠냐란 세연의 걱정에 재준은 “우리만큼이나 그 둘을 제거하고 싶을 거다”라고 예상했다. 그런 재준의 예상은 맞아들어갔다.

jjm928@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