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 상식]주름과 처진살엔 ‘큐티리프트’ 등 실리프팅 도움


[의료 상식]주름과 처진살엔 '큐티리프트' 등 실리프팅 도움

아침 저녁으로 제법 쌀쌀한 공기가 본격적인 가을에 접어들었음을 알리고 있다. 그 중 우리 몸 가장 바깥에 있는 피부는 이러한 계절의 변화를 가장 먼저 체감하고 있는데 그 단적인 증상이 바로 ‘주름’이다.

급격하게 건조해진 날씨는 잔주름 생성의 원인이 된다. 게다가 이러한 가을 날씨는 기존의 주름을 더 깊게 만드는 것은 물론, 피부 처짐 현상까지 유발할 수 있어 가을을 맞아 피부노화 관리에 나서는 이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다.

주름지고 처지는 가을철 피부문제를 관리할 수 있는 방법으로는 비절개리프팅 방법이 가장 주목받고 있는데, 대표적인 것이 실리프팅이다.

피부를 절개하지 않고 진피층에 실을 삽입하는 방식으로 치료가 이루어지는 실리프팅은 늘어지고 처진 피부를 직접적으로 당겨 리프팅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시술법이다. 체내에서 자연스럽게 분해되는 의료용 특수실을 사용하기 때문에 인체에 무해하며, 진피층 속 콜라겐 등을 자극하는 데 도움이 돼 피부 탄력도 케어할 수 있다.

이에 최근에는 큐티리프팅, 민트리프팅, 오메가리프팅 등 실의 종류와 굵기에 따라 다양한 실리프팅 제품이 출시되고 있는데 그 중 PDO성분의 녹는 실이 이물감과 감염의 위험이 적어 인기를 얻고 있다.

대표적인 제품으로 꼽히는 ㈜에스테팜의 ‘큐티리프트’는 PDO원사에 특허 받은 기술력을 적용해 가열처리 없이 균일한 코그를 형성한 몰딩실로 코그가 일정하게 형성되어 있어 기존 몰딩실보다 인장력이 우수한 것이 특징이다.

분당 포에버의원 전인기 원장은 “미세한 잔주름이나 피부결을 개선하는 데는 ‘큐어스킨’과 같은 자가섬유아세포치료제도 도움이 되지만 실리프팅은 깊게 패인 주름이나 처진살, 이중턱 등의 다양한 부위에 시술이 가능해 최근 더욱 주목받는 추세”라며, “큰 시간을 들이지 않고도 피부노화개선에 도움을 얻을 수 있지만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환자 개인의 상태를 고려한 맞춤 시술이기 때문에 시술 전에는 전문의와의 충분한 상담을 거쳐 시술을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전했다.

콘텐츠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