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하다 연립주택 들이받고 도주…가스공급 끊겨


만취한 운전자가 차를 몰다가 연립주택 도시가스 배관을 들이받아 가스공급이 끊기는 사고가 났습니다.

어젯(29일)밤 11시 30분쯤 인천시 서구 가좌동 한 삼거리에서 좌회전하던 승용차가 인도를 넘어 인근 연립주택으로 돌진했습니다.

이 사고로 건물 외벽에 있던 도시가스 배관이 파손돼 12개 가구에 가스공급이 중단됐습니다.

주택 앞에 주차돼 있던 승용차와 오토바이도 파손됐습니다.

가스 배관이 터졌다는 주민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약 1시간 만인 오늘 새벽 0시 50분쯤 차를 몰고 도주하던 운전자 26살 A씨를 붙잡았습니다.

당시 A씨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인 0.124%로 조사됐습니다.

경찰은 “회식이 끝나서 지인 차를 몰고 집으로 가던 중 사고가 났다”는 A씨의 진술을 토대로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그를 불구속 입건해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호건 기자 hogeni@sbs.co.kr]

☞ [나도펀딩] 전신마비 아빠와 다운증후군 딸, 두 사람의 행복을 응원해주세요

☞ SBS에서 직접 편집한 뉴스 여기서 확인!

※ © SBS & SBS I&M.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