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혹자’ 우도환♥조이, 다시 사랑 약속했다 ‘눈물의 포옹’


'위대한 유혹자' 우도환♥조이, 다시 사랑 약속했다 '눈물의 포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우도환과 조이가 다시 사랑을 약속했다.

16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 21회에서는 권시현(우도환 분)과 은태희(조이)가 다시 사랑을 약속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권시현은 은태희가 학창시절 당한 뺑소니 사고 범인이 자신의 어머니라는 사실을 밝혔다. 은태희는 예상치 못한 사실에 놀랐다.

권시현은 “그러니까 나 놔줘. 미안하다. 너 나 보면 그 생각 계속 날 거야”라고 말했다. 은태희는 “네 잘못 아니잖아. 왜 우리가 헤어져야 돼. 내가 괜찮으니 됐어”라고 했다.

은태희는 눈물을 글썽이며 권시현을 안고 “그동안 얼마나 힘들었어. 난 괜찮아. 너도 괜찮았으면 좋겠어. 나랑 헤어지지마”라고 얘기했다. 권시현은 오히려 자신을 위로하는 은태희의 마음에 눈물을 쏟았다.

권시현과 은태희는 이별 위기를 딛고 더 깊어진 사랑을 확인하며 다시는 마음에도 없는 말을 하지 말자고 약속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