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수증’ 윤정수 “체중 13kg 감량…김숙 떠나니 빠져”


'영수증' 윤정수


[스포츠서울 김병학 인턴기자] 개그맨 윤정수가 체중이 감량된 이유를 밝혔다.

31일 방송된 KBS2 ‘김생민의 영수증’의 코너 ‘출장 영수증’에서는 윤정수가 의뢰인으로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집에 들어가기 전에 김숙은 “이 집은 제 집이나 다름없다. 너무 쓴소리하지 말아달라”라고 부탁했다. 그러나 애틋한 김숙과 달리 윤정수는 “접근금지령 내렸을 텐데. 왜 전 남편 집에 들어오고 그래”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김숙은 윤정수에게 “오랜만에 보니까 살이 빠진 것 같다”고 칭찬을 보내며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윤정수 역시 “93kg에서 80kg로 뺐다”고 말해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에 김숙은 “나를 못 잊어서 살 빠졌냐”고 물었다. 윤정수는 “아니. 네가 떠나니깐 살이 빠지기 시작했어”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wwwqo2@sportsseoul.com

사진ㅣKBS2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