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애 인정’ 정인선 ‘아역 연기 재조명…’살인의 추억’ 바로 그 소녀


'열애 인정' 정인선 '아역 연기 재조명…'살인의 추억' 바로 그 소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주윤 기자 = 이이경과 열애를 인정한 정인선의 아역 연기가 재조명 되고 있다.

17일 정인선과 이이경이 1년째 열애중이라는 소식이 한 매체를 통해 보도됐다. 두 사람의 소속사 또한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정인선은 어린이 드라마 ‘매직키드 마수리’ 뿐만 아니라 ‘순풍 산부인과’ 등 아역 배우로 얼굴을 알렸다. 특히 정인선은 지난 2003년 화성 연쇄 살인을 모티프로 한 영화 ‘살인의 추억’에 출연했다.

영화 마지막 부분에서 정인선은 오랜 시간이 흘러 사건 현장을 다시 찾은 송강호를 만났다. 정인선은 과거 피해자를 발견한 하수구 구멍을 한참 바라보던 송강호에게 얼마 전 다른 아저씨가 자신이 한 일이 생각난다며 똑같이 구멍을 쳐다보고 있다는 말을 전했다. 적은 분량이지만 현실과 영화 속 모두 미스터리로 끝난 사건의 범인을 암시하는 섬뜩한 장면이었다.

europa@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