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쿼드러플 밀리언셀러의 위엄…따라올 자 없는 ‘파워’


엑소, 쿼드러플 밀리언셀러의 위엄…따라올 자 없는 ‘파워’

[매경닷컴 MK스포츠 신연경 기자] 그룹 엑소가 ‘2017 KBS 가요대축제’의 피날레를 장식했다.

29일 오후 KBS 여의도홀에서 열린 ‘2017 KBS 가요대축제’가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이날 2부는 워너원 강다니엘과 마마무 솔라, 여자친구 예린, 세븐틴 민규 MC를 맡았다.

엑소는 바를 연상시키는 재즈풍의 세트에서 마치 드라마의 한 장면처럼 등장했다. 이들은 ‘콜 미 베이비(Call me baby)’에 이어 ‘너의 손짓’ 무대를 선보였다. 특히 멤버 찬열의 피아노 반주에 맞춰 시작된 ‘포 라이프(For Life)’ 무대는 감미로운 목소리와 더불어 따스한 온기를 선사했다.

첫 무대를 마친 엑소는 “2017년은 여러분의 사랑이 있었기에 큰 힘이 됐다”면서 “특히 ‘코코밥’의 쿼드러플 밀리언셀러 기록은 모두 엑소엘 여러분 덕분이다”라며 고마움을 표했다.

엑소는 ‘코코밥(Ko Ko Bop)’과 ‘파워(Power)’ 무대로 활기차고 특유의 매력을 발산해 팬들의 함성을 자아냈다. 멤버들은 “건강하고 행복한 것만큼 중요한 것은 없다고 생각한다. 모두 2018년 건강하고 행복하시길 바란다”고 인사를 전했다.

한편 이날 ‘2017 KBS 가요대축제’에는 올해 K-차트 1위 수상자 중 엄선된 대표 아티스트 8팀 레드벨벳과 마마무, 방탄소년단, 세븐틴, 엑소, 여자친구, 워너원, 트와이스가 참여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