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핀란드人 빌레, 막걸리에 김치 안주 ‘역시 먹을 줄 아네’


‘어서와 한국은’ 핀란드人 빌레, 막걸리에 김치 안주 ‘역시 먹을 줄 아네’

[매경닷컴 MK스포츠 신연경 기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핀란드 친구 빌레가 막걸리에 김치 안주 먹방으로 눈길을 끌었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핀란드인 페트리의 친구 3인방이 무한한 김치사랑을 드러냈다.

이날 빌레, 사미, 빌푸는 점심식사로 김치를 먹고싶어 했다. 이들은 김치 비빔밥, 우동, 돼지 두루치기 등 전통 한국 음식에 더불어 막걸리를 주문했다. 사미가 당연하다는 듯이 막걸리 두병을 주문하자 빌레는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막걸리를 맛본 세 사람은 흡족해했다. 특히 빌레는 막걸리를 한 잔 마신 뒤 자연스럽게 안주로 김치를 먹는 모습을 보였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본 MC들은 “제대로 먹을 줄 안다”며 놀라워했다. 신아영 아나운서는 “빌레가 어떻게 막걸리에 김치먹는 법을 알고 있는거냐”며 신기하게 바라봤다.

MC 김준현 역시 “저건 내공이 있어야만 알 수 있는건데”라며 너털웃음을 지었다. 빌레는 막걸리에 김치를 먹음직스럽게 먹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이 입맛을 자극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