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몽의 3회 6볼넷’ KIA, 한 이닝 최다 볼넷 타이


'악몽의 3회 6볼넷' KIA, 한 이닝 최다 볼넷 타이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KIA 타이거즈가 3회말에만 볼넷 6개를 쏟아내면서 한 이닝 최다 볼넷 타이라는 불명예 기록을 세웠다.

KIA는 16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프로야구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넥센 히어로즈전에서 1-0으로 앞선 3회말 볼넷 6개와 안타 4개로 7점을 대량 실점하며 무너졌다.

6볼넷은 한 이닝 최다 볼넷 타이기록이다.

KIA는 2001년 8월 18일 무등 롯데 자이언츠전 이후 구단 두 번째로 한 이닝 6볼넷을 기록했다.

한 이닝 6볼넷은 KBO리그 역대 62번째 기록이다.

SK 와이번스와 현대 유니콘스가 각각 이 기록을 9번 세웠지만, 한 이닝 7볼넷 이상은 아직 나오지 않았다.

3회말 KIA 선발 한승혁이 2피안타 3볼넷, 이민우가 2피안타 2볼넷, 심동섭이 1볼넷으로 총 6볼넷을 합작했다.

이 과정에서 밀어내기 볼넷이 3차례나 나왔다. 적시타로 내준 실점도 4점이다.

악몽의 3회말에만 7점을 대량 실점한 KIA는 5회말까지 1-7로 밀려 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