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서울시-뉴욕관광청과 도시 공동마케팅 실시


아시아나, 서울시-뉴욕관광청과 도시 공동마케팅 실시

[이데일리 노재웅 기자] 아시아나항공은 서울시, 뉴욕관광청과 함께 ‘2017 시티 투 시티(City-to-City)’ 공동 마케팅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시티 투 시티는 양 도시간 시민 교류 활성화 및 방문 관광객 증대를 위해 실시하는 도시 공동 마케팅이다. 아시아나항공-서울시-뉴욕관광청이 업무협약(MOU)을 체결해 옥외 광고, 항공권 프로모션, 온라인 마케팅 등을 함께 실시한다.

이번 협약에 참여한 아시아나항공은 서울과 뉴욕 양 도시간의 파트너십을 기념해 이날부터 2018년 1월14일까지 홈페이지, 모바일 앱을 통한 인천-뉴욕 노선 왕복항공권 특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운항 기간에 따라 최저가 기준 80만원대부터 구매할 수 있다.

또 서울시와 뉴욕시는 인파 밀집 지역을 비롯한 주요 명소에 상대 도시의 옥외 광고를 실시해 홍보 효과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강남대로·서울역·여의도 등 300면의 버스·택시 승차장에 뉴욕시 관광 광고를 게재하는 한편, 뉴욕시는 150면의 버스 승차장·Link NYC 디지털 옥외매체 1000여개에 서울시 광고를 게재한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양 도시간의 공동 마케팅을 통해 더 많은 관광객이 유치되고 서울과 뉴욕의 다양한 문화 컨텐츠가 상대 도시에 널리 알려지길 바란다”며 “아시아나항공은 양 도시의 방문 증진 극대화를 위해 두 도시를 잇는 가교 역할을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