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유지태·박서준, ‘1박 2일’ 10주년 축하 “앞으로도 파이팅”


수지·유지태·박서준, ‘1박 2일’ 10주년 축하 “앞으로도 파이팅”

[MBN스타 김솔지 기자] ‘1박 2일’을 빛낸 스타들이 10주년을 축하했다.

31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이하 ‘1박 2일’)은 10주년 특집 ‘고맙습니다’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1박 2일’을 함께했던 스타들이 10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인사 메시지를 보냈다.

먼저 수지는 “시즌3에서 첫 모닝엔젤로 등장했던 기억이 난다. 지금까지 ‘1박 2일’을 사랑해주신 시청자분들에 감사드리고, 10주년 너무 축하드린다”고 전했다.

강민경은 멤버들을 향해 “앞으로도 우정 변치 마시고, 재밌는 ‘1박 2일’ 만들어주세요. 10주년 축하드립니다”라고 메시지를 건넸다.

박서준은 “저도 예전에 출연해서 얼막이, 똥손 이라는 별명을 얻었는데, 큰 웃음을 드린 것 같아 기쁘다”며 10주년을 축하했다.

‘1박 2일’ 원년멤버 은지원은 “저한테는 20대와 30대를 함께한 프로그램이다. 앞으로도 쭉 책임져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지태는 “김준호 많이 예뻐주세요”라며 절친 김준호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앞으로도 더욱 더 발전하는 ‘1박 2일’이 되길 바랍니다”라고 전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