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연기됐지만 증시·외환시장·은행 오전 10시 개장


대학수학능력시험이 1주일 연기됐지만 16일 국내 증시·외환시장, 은행영업시간은 미리 공지된 대로 평소보다 1시간 늦은 오전 10시 시작한다.

한국거래소는 유가증권시장, 코스닥시장, 코넥스시장, 파생상품시장, 일반상품시장이 오전 10시에 개장해 오후 4시 30분에 폐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거래소는 “증시 개장 시간이 금융시장 등과 폭넓게 연관돼 있고, 이미 공지된 개장 시간을 급히 변경하는 것이 금융·자본시장의 신뢰도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판단에 이렇게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거래소는 연기된 수능일인 23일에도 증시 개·폐장 시간을 1시간씩 미룰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외환시장 역시 기존에 공지된 수능 일정대로 개장시간만 평소보다 1시간 늦은 오전 10시에 개장한다. 폐장시간은 오후 3시 30분으로 변동 없다.

서울 외환시장은 개장 시간만 오전 10시로 1시간 늦춘다. 폐장시간은 오후 3시30분으로 변동 없다. 은행 영업시간은 오전 10시∼오후 5시로 변경된다.

금융투자협회도 16일 K-OTC시장 매매시간과 K-OTCBB(호가게시판) 호가 접수시간, 채권 장외시장 최종호가수익률 공시 시간을 당초 수능 일정대로 1시간씩 늦춘다고 밝혔다. 이날 하루 K-OTC시장의 매매시간과 K-OTCBB의 호가 접수시간은 오전 10시∼오후 4시 30분이다.

이진경 기자 ljin@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 Segye.com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