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시험 1주일 연기…포항 지진 여파


내일(16일) 치러질 예정이던 대입수학능력시험이 포항 지진의 여파로 일주일 연기됐습니다.

교육부는 오늘 경북 포항지역에서 발생한 지진의 영향으로 수능 시험을 일주일 미룬다고 발표했습니다.

자연 재해로 수능이 미뤄진 건 사상 처음입니다.

[강청완 기자 blue@sbs.co.kr]

☞[LIVE 특보] 포항 북구 북쪽 9Km 지역서 5.4 지진

[나도펀딩] 지진피해가정돕기

☞[마부작침] 청와대에 침투한 공포의 존재…그의 이름 ‘꽃매미’

※ © SBS & SBS I&M.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