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태연, 서울 강남서 2중 추돌사고 내 “운전 부주의”


소녀시대 태연, 서울 강남서 2중 추돌사고 내

[스타데일리뉴스=천설화 기자] 유명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태연(28, 본명 김태연)이 2중 추돌사고를 냈다.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태연은 이날 오후 8시쯤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학동로 1차선에서 자신이 몰던 벤츠 차량으로 앞서가던 K5 택시를 들이받았다. 그 충격으로 택시는 바로 앞 아우디 차량을 연이어 추돌했다.

이 사고로 택시 승객 2명과 아우디 운전자 1명 등 3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이들은 외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음주측정 결과 태연이 술을 마시지는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정확한 피해상황과 사고 원인 등 자세한 내용은 추후 조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태연 소속사 SM 측은 “태연의 운전 부주의로 교통사고가 발생했다”며 “상대 차량 운전자와 승객분들께 죄송한 마음이며 사고 처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태연은 사고 후 귀가해 안정을 취하고 있으며, 다친 곳은 없다고 SM 측은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스타데일리뉴스 사진 영상 외 [기사콘텐츠 구매] 바로가기

스마트 폰에서 만나는 스타데일리뉴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종합인터넷신문 스타데일리뉴스 SNS [페이스북] [페이스북 페이지] [트위터][네이버 포스트] 바로가기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