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3남 3녀 아빠 박지헌, “아이가 천재? 몇 없을 때나 하는 생각”


‘비디오스타’ 3남 3녀 아빠 박지헌, “아이가 천재? 몇 없을 때나 하는 생각”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비디오스타’ 다둥이 대표 아빠 박지헌이 출연했다.

13일 방송된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3남 3녀의 아빠 가수 박지헌이 육아 철학을 밝혔다.

이날 박강성진과 슈, 김혜연은 차례로 “우리 아이는 천재다”라고 주장했다. 이를 듣던 박지헌은 의미심장한 웃음을 보였다.

이어 박지헌은 “내 아이 천재다, 그런 거는 아이가 몇 없을 때나 하는 생각이다”라고 못 박았다. 그러면서 박지헌은 “저도 아이 키울 때 다 느꼈던 거다. 우리 애들도 그랬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박지헌은 “아이가 노래를 듣고 울어서 감수성이 뛰어난 줄 알았다. 알고 봤더니 음악이 마이너 코드면 다 운다”, “그런 거 있지 않냐. 아이들이 자전거만 타도 운동신경 발달한 것 같다. 그런데 막상 학교 가니까 달리기가 느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박지헌은 “음식만 잘 먹어도 미각이 발달된 것 같은데? 하는데 알고 봤더니 식탐이 많은 거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어 박지헌은 “저도 팔불출이라고 느껴지는 건 있다. 저도 가수고 아내도 노래를 잘 하니까 아이들도 노래를 잘하지 않을까 하는 콩깍지가 있다. 그건 잘 안 벗겨진다”라고 고백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