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호날두’ 한광성, 파르마전 결승골…최근 4경기 5골


이탈리아 프로축구 2부리그 세리에B의 페루자에서 뛰고 있는 북한 한광성이 또다시 득점포를 가동했습니다.

한광성은 이탈리아 페루자 레나토 쿠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이탈리아 세리에B(2부리그) 파르마와 홈경기에 선발 출전해 시즌 5호 골을 터뜨렸습니다.

한광성은 전반 18분 상대 팀 골키퍼가 오른쪽 크로스를 쳐내자 문전에서 머리로 밀어 넣어 선제 결승골을 뽑았습니다.

한광성은 2대 0으로 앞선 후반 14분 교체될 때까지 59분간 그라운드를 누비며 맹활약했고, 3대 0으로 이긴 페루자는 단독 1위에 올랐습니다.

한광성은 올 시즌 이탈리아 무대에 데뷔해 눈에 띄는 활약을 펼치고 있습니다.

그는 지난달 27일 비루투스 엔텔라와 개막전에서 90분 풀타임을 소화하며 3골을 몰아넣었고, 4일 페스카라와 두 번째 경기에서도 득점포를 가동했습니다.

12일 AS치타델라전에서 77분간 활약한 한광성은 파르마전에서 다시 골 맛을 보며 최근 4경기에서 5골을 기록했습니다.

한광성은 지난 3월 이탈리아 세리에A(1부리그) 칼리아리에 정식 입단한 뒤 지난달 팀 정책에 따라 2부 리그 팀인 페루자에 임대 이적했습니다.

한편 한광성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서 ‘꿈은 이루어진다’라는 문구를 삭제했습니다.

그는 북한 출신 선수로는 드물게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운영하는 가운데, 2002년 한일월드컵 당시 한국 응원단의 응원 문구였던 ‘꿈은 이루어진다’로 자신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하지만, 이 사실이 한국 언론을 통해 보도된 뒤 부담감을 느낀 듯 해당 문구를 지운 것으로 보입니다.

한광성은 인스타그램 계정은 여전히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 14일에는 현지 친구들과 9번째 생일 파티를 하는 사진을 게재해 관심을 받았습니다.

[김형열 기자 henry13@sbs.co.kr]

☞ [나도펀딩] 40년 만에 읽은 아들의 편지…한글 학교 돕기

☞ [VOICE 오픈] 아나운서와 기자들이 직접 들려주는 뉴스

※ © SBS & SBS I&M.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로그인

커뮤니티에 참여하고 싶으세요?
회원가입

비밀번호 변경

Back to
로그인

회원가입

Back to
로그인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