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자신 있다” 가왕 ‘동방불패’… 불패신화 이어가며 2연승 성공할까?


‘복면가왕’ “자신 있다” 가왕 ‘동방불패’... 불패신화 이어가며 2연승 성공할까?

‘국가대표 성대’ 동방불패의 첫 번째 방어전! 과연 그녀는 2연승에 성공할 수 있을까?

iMBC

오늘(11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새롭게 가왕자리에 오른 71대 가왕 ‘동방불패’의 첫 번째 가왕 방어전 무대가 공개된다.

이날 가왕 후보 결정전 무대에 오른 두 복면가수는 “신세계를 보여주겠다.”라며 가왕 타이틀에 대한 의지를 불태운 반면 동방불패는 “막상 가왕석에 앉아 무대를 보니까 긴장이 되고 가왕 자리를 빼앗길까 겁나기 시작했다.”라고 하며 다소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두 사람 중 누가 올라와도 자신 있냐는 MC 김성주의 질문에 “그럼요!”라고 답하며 가왕석을 사수하겠다는 자신감을 드러낸 동방불패의 방어전 무대가 시작되자 모두 숨죽인 채 그녀에게 집중했다. 이후 판정단들은 그녀의 노래에 “셀린디온이 한국어로 노래를 부르는 것 같았다.”, “역대 장기 집권 가왕들의 장점을 모두 다 가지고 있다.”라며 아낌없는 찬사를 보냈다. 특히 연예인 판정단으로 자리한 레이디제인은 동방불패의 무대에 감동의 눈물을 흘리며 “표현력에 압도됐다. 정말 가왕 다운 무대였다.”며 소감을 전했다.

하지만 상대 복면가수들 또한 “(노래 부르는 실력이 높은) 경지에 오른 사람이다.”, “세 곡을 노래하는 창법이 통째로 바뀐다. 변화무쌍하게 노래한다.”라는 평을 들을 정도의 실력자인 만큼 72대 방어전 결과에 큰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동방불패 2연승 가자!”, “오늘 드디어 동방불패 노래 들을 수 있다!”, “본방사수 해야지” 등의 반응을 보이며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한편, ‘☞ MBC 프로그램 다시보기 바로가기
[ⓒ iMBC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