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김지원-장나라, 미니 부문 남녀 우수상 수상 [2017 KBS 연기대상]


박서준-김지원-장나라, 미니 부문 남녀 우수상 수상 [2017 KBS 연기대상]

[스포티비스타=이은지 기자] 배우 박서준과 김지원, 장나라가 미니시리즈 부문 남녀 우수상을 수상했다.
1일 서울 여의도 KBS 홀에서는 배우 남궁민, 이유리, 개그맨 박수홍 진행으로 2017 K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박서준과 김지원은 ‘쌈, 마이웨이’, 장나라는 ‘고백부부’로 트로피를 품은 안았다. 박서준과 김지원은 베스트 커플상에 이어 두 번째로 수상하게 됐다.

먼저 무대에 오른 박서준은 덤덤하게 수상 소감을 말한 뒤 멈칫 했다. 그러면서 “최근 아버지가 ‘내가 이제는 밖에서 내 이름이 아니라 박서준 아버지라고 불린다’는 이야기를 했다. 굉장히 씁쓸했다. 내가 평소에 부모님께 표현을 잘 하지 못하는 아들이다. 아버지가 안 계셨으면 이 자리에 나도 없었다. 가족 모두 사랑한다”고 울먹이며 마음을 드러냈다.

장나라 역시 특별한 소감을 이어갔다. 울먹이면서도 빠르게 말을 이어간 장나라는 “내 연기는 더 느는게 없는데, 손호준 씨가 날 정말 유부녀처럼 만들어줬다”며 드라마 ‘고백부부’ 팀에 영광을 둘렸다.

2017년 KBS에서는 ‘7일의 왕비’ ‘고백부부’ ‘김과장’ ‘매드독’ ‘쌈, 마이웨이’ ‘추리의 여왕’ ‘황금빛 내 인생‘ 등의 드라마가 방송됐다. 특히 주말드라마인 ‘아버지가 이상해’ ‘황금빛 내 인생’ 등은 신드롬에 가까운 사랑을 받았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