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공천개입 혐의’ 오늘 첫 재판…불출석할 듯


박근혜 ‘공천개입 혐의’ 오늘 첫 재판…불출석할 듯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공천개입’ 혐의에 대한 첫 재판이 오늘 열린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2부(성창호 부장판사)는 오늘 오전 10시 옛 새누리당 국회의원 공천 과정에 불법 관여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추가 기소된 박 전 대통령의 첫 공판을 연다.

오늘 재판은 피고인의 법정 출석 의무가 없는 공판준비기일과는 달리 정식 공판기일인 만큼 박 전 대통령은 법정에 나와야 한다. 하지만 박 전 대통령이 지난해 10월부터 국정농단 재판을 ‘보이콧’하며 출석을 거부해 온 만큼 이날도 법정에 나오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

박 전 대통령은 2016년 치러진 4·13총선을 앞두고 청와대가 친박계 인사들을 선거 당선 가능성이 큰 대구와 서울 강남권에 공천시키기 위한 계획을 세우고 총 120회에 달하는 ‘진박 감정용’ 불법 여론조사를 하는 데 관여한 혐의로 지난 2월 기소됐다.

박근혜 전 대통령은 앞서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24년을 선고받았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김귀수기자 (seowoo10@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