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젠 코리아, ‘황세은’ 대표 통해 국내 시장 정착할까


바이오젠 코리아, '황세은' 대표 통해 국내 시장 정착할까

미국 생명공학 제약사 지난 7월 국내 출범…신경성 치료제 연구 中

글로벌 생명공학 제약기업 바이오젠 코리아(Biogen Korea)에 황세은전 한독약품 상무를 새 대표를27일 임명하면서 한국공략에 박차를 가할 태세다.
바이오젠은 1978년 설립된 미국의 생명공학 제약기업으로 지난 7월 국내에 법인을 설립해 진출했다. 황 대표는 JW중외제약, 한국머크 등에서 제약 마케팅 실무 경험을 쌓았고이후 한국애보트에서 마케팅 이사, 한독약품에서 프랜차이즈 상무를 역임하며 국내외 제약시장에서 풍부한 경험을 쌓고 전문성을 구축했다는 평을 얻었다.

황 대표는 한독약품에서 희귀의약품 전문 제약사인 알렉시온 프랜차이즈의 마케팅, 영업, 메디컬팀을 총괄 관리하며 국내 희귀의약품 시장에서 성공적인 비즈니스 전략을 수립하고 실행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황 대표는 중앙대학교 약학대학에서 학사 학위를 받고, 서강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에서 석사를 취득했다. 또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건강보험심사평가 최고위과정을 수료해 이론과 실무를 고루 갖췄다.

황 대표는 “의학적 미충족 수요가 높은 질환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고 혁신적인 치료 옵션을 제공하는 바이오젠 코리아의 대표를 맡게 되어 매우 큰 책임감과 사명감을 느낀다”면서 “바이오젠 코리아가 국내 헬스케어 시장에 안정적으로 정착해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고, 더 나아가 보다 많은 환자들이 신속하게 치료 받을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바이오젠 코리아가 신뢰감 있는 파트너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회사 측 관계자는 “다양한 비즈니스 환경에서 우수한 성과는 물론 탁월한 리더십을 발휘해 온 황세은 대표를 통해 국내 의료진과 환자들의 요구에 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젠은 1978년 설립된 미국의 생명공학 제약기업으로약 40년간 신경, 신경 퇴행성 질환 영역에서 전문성을 구축한 바이오젠은 다발성 경화증 치료를 위한 의약품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있다. 또 알츠하이머, 치매, 신경면역질환, 운동장애, 신경근육장애, 통증, 안과질환, 신경정신질환, 급성신경질환 등 다양한 신경질환을 연구하고 있다.

유수인 기자

-Copyright ⓒ 이코노믹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