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측 “‘배엠’ 음원 유출 NO, 사전 프로모션 일환”[공식]


모모랜드 측 “‘배엠’ 음원 유출 NO, 사전 프로모션 일환”[공식]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그룹 모모랜드 측이 새 앨범 ‘Fun to the world’의 타이틀곡 BAAM‘(배엠)의 음원 유출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모모랜드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 측은 22일 공식입장을 통해 새앨범 타이틀곡 ‘배엠’의 음원 유출 의혹과 관련 “확인 결과 미공개 음원이 유출된 것이 아니라, 예능프로그램 엔딩에서 공개된 뮤직비디오 일부의 음원이 추출되어 사용된 것으로 밝혀졌다”라고 밝혔다.

이어 소속사 측은 “뮤직비디오 일부 편집본을 예능프로그램에 사전 공개한 것은 당사의 프로모션의 일환이다. 따라서 불법 유출된 음원이 아님을 밝힌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모모랜드는 오는 26일 미니앨범 4집 ‘Fun to the world’를 발매하고 컴백 활동에 나선다.

MLD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모모랜드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입니다.

현재 모모랜드의 미공개 새앨범 타이틀곡 ‘BAAM'(배엠)의 음원 유출의혹에 대해 당사의 공식입장을 밝힙니다.

확인 결과 미공개 음원이 유출된 것이 아니라, 예능프로그램 엔딩에서 공개된 뮤직비디오 일부의 음원이 추출되어 사용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뮤직비디오 일부 편집본을 예능프로그램에 사전 공개한 것은 당사의 프로모션의 일환입니다.

따라서 불법 유출된 음원이 아닙을 밝혀드립니다.

항상 관심과 사랑해주시는 점 깊이 감사드립니다.

trdk0114@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