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명절선물도 SPA로!…’안심먹거리’ 시대 “


롯데백화점

[원재료 생산, 가공, 유통까지 한 회사에서 진행하는 ‘SPA형 선물세트’ 선보여]

롯데백화점은 추석 명절을 맞아 다양한 상품군에 걸쳐 SPA형 선물세트를 판매한다고 17일 밝혔다.

SPA(제조·유통 일괄형 의류)는 하나의 패션업체에서 상품기획, 디자인, 생산, 유통 판매까지 모든 과정을 직접 진행하는 방식을 말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SPA형 명절 선물세트는 의류 상품군의 SPA와 마찬가지로 원재료 생산, 가공, 유통까지 모두 한 회사에서 직접 진행한 상품들이다.

최근 식품의 안전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롯데백화점 SPA형 식품은 동일 상품군 내 다른 상품들 대비 10~20% 비싼 가격에도 불구하고 최근 6개월간 매달 전월 대비 15% 이상 판매가 증가하는 등 호응을 얻고 있다.

이에 롯데백화점은 가공육, 계란, 참기름, 들기름, 치즈 등 다양한 SPA형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울산에서 3대째 57년 동안 방앗간을 운영하고 있는 ‘옛간’에서는 울산에서 직접 키운 토종깨를 사용해 직접 짠 참기름과 들기름으로 선물세트를 구성했다. 100% 국내산 통깨를 사용해 전통 찜누름 방식으로 짠 참기름과 들기름은 맛과 향이 진하다.

충북 청원군에서 운영 중인 ‘영준목장’에서는 직접 키우는 젖소에서 당일 생산된 신선한 원유를 저온 살균한 뒤 직접 가공해서 만든 치즈로 선물세트를 구성했다. ‘영준목장’의 치즈는 목장주가 가족 및 주변 지인들과 나누어 먹기 위해 만들다가 입소문이 나면서 상품으로 출시한 만큼 위생적인 환경에서 생산되고 있으며 부드럽고 깔끔한 맛이 특징이다.

이 밖에도 경기도 안성의 ‘서일농원’에서는 직접 재배한 매실로 담근 매실 식초, 매실청, 매실 장아찌 등을 선물세트로 내놓았다. ‘제주맘’은 제주도에서 직접 키운 무항생제 흑돼지로 직접 만든 다양한 햄과 소시지로 선물세트를 구성했다. 전남 보성에서 농장을 운영중인 ‘포프리’에서는 비유전자조작 옥수수를 사료로 먹이고 방목해서 기르는 닭에서 생산된 계란 선물세트를 선보인다.

남기대 롯데백화점 식품부문장은 “최근 식품 안전성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가격과 상관없이 안전한 식품에 대한 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며 “이에 명절을 앞두고 원재료 생산부터 가공, 유통까지 신뢰할 수 있는 선물세트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박진영 기자 jyp@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