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정문홍 대표, 대표직 사퇴…”후회·미련 없다”


로드FC 정문홍 대표, 대표직 사퇴...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한국 종합격투기 단체 ROAD FC의 정문홍 대표가 ROAD FC 대표직을 내려놓는다.

정문홍 대표는 29일 자신의 SNS에 ROAD FC 대표직을 내려놓는다는 내용의 글을 게시했다.

정문홍 대표는 “저는 오늘 로드FC를 떠납니다. 제 인생에서 정신과 육체가 가장 맑고 건강했을 때 저의 젊음을 온전히 로드에 바쳤기 때문에 후회도 없고 미련도 없습니다”고 밝혔다.

이어 “제가 로드를 시작할 때 소원은 제 제자들과 후배들이 영원히 뛸 수 있는 무대를 만들어 주는 것이었습니다”며 “외부환경의 영향으로 무너질 수 있는 단체가 아닌 자생력 있는 단체를 만들어주고 싶었습니다”고 덧붙였다.

정문홍 대표는 “과거처럼 격투기가 또 한 번 암흑기로 돌아가면 제자들과 동생들이 갈 곳이 없어지니까요. 이제 로드는 절대 무너지지 않는 글로벌 구조를 완성했고, 더욱 더 발전할 것입니다”고 강조했다.

2010년 ROAD FC를 창설한 정문홍 대표는 적극적인 운영과 투자로 ROAD FC를 한국 종합격투기의 메이저단체로 올려놓았다.

특히 2015년부터는 일본과 중국 등 해외 시장을 개척하면서 ROAD FC를 글로벌 단체로 성장시켰다.

<ⓒ함께 만들고 함께 즐기는 엔터테인먼트 포털 스타in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