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아온다’ 손수현 “첫 주연작, 성장할 수 있었던 특별한 작품”


'돌아온다' 손수현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손수현이 첫 주연작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30일 서울특별시 중구 장충단로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진행된 영화 ‘돌아온다'(감독 허철/ 제작 꿈길제작소)의 언론배급시사회에서 손수현이 첫 주연작에 참여하게 된 소감에 대해 얘기했다.

손수현은 “제게 모든 작품은 다 소중하다. 근데 이 작품이 특별했던 건 처음부터 끝까지 제가 무언가를 가지고 흔들리지 않고 지켜나가야 했던 경험이 특별했고 소중했다”고 얘기했다. 이어 손수현은 “저를 많이 여러가지 의미로 성장시켜준 작품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하기도.

앞서 김유석은 영화 ‘돌아온다’에 대해 “연극은 스승같고 드라마는 파트너 같고 영화는 애인 같다. 이번 작품을 하면서 사랑하는 애인을 만난듯한 감정을 받았다”고 얘기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