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인천 박남춘·대전 허태정 공천 확정


더불어민주당, 인천 박남춘·대전 허태정 공천 확정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박지숙 기자 = 더불어민주당 6·13 지방선거 인천시장 후보로 박남춘 의원이 최종 선출됐다. 대전시장 후보로는 결선투표 끝에 허태정 예비후보로 결정됐다.

대구 지역 경선에서는 1위를 차지한 임대윤 예비후보가 50%이상 득표율을 차지하지 못해 2위인 이상식 예비후보와 결선투표를 치르게 됐다. 대구 지역 결선투표는 오는 20~21일 진행된다.

민주당 선거관리위원회는 17일 오후 서면브리핑을 통해 인천·대전 경선과, 대전 결선투표 결과를 이같이 발표했다.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경선투표가 진행된 인천시장 경선에서 박 의원은 57.26%를 득표, 과반을 얻어 결선투표 없이 후보로 확정됐다. 김교흥 전 국회 사무총장가 2위(26.31%), 홍미영 전 부평구청장은 3위(16.43%)에 머물렀다.

박 의원이 인천시장 최종 후보로 선출되면서 자유한국당 소속의 유정복 현 시장과 맞붙게 된다.

지난 16일과 17일 이틀간 실시된 대전시장 결선투표에서는 허 예비후보가 53.96%를 얻어 박영순 예비후보(46.04%)를 이겼다. 허 후보는 자유한국당 박성효, 바른미래당 남충희 후보와 대전시장 쟁탈 경쟁을 벌인다.

민주당이 이날 인천·대전시장 후보를 결정하면서 부산(오거돈), 강원(최문순), 울산(송철호), 세종(이춘희), 경북(오중기), 경남(김경수), 충남(양승조), 충북(이시종) 등 총 12곳의 광역단체장 선거 후보를 확정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