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샤벳 출신 가은 “결혼 축하 감사…예쁘게 살겠다” 소감(공식입장 전문)


달샤벳 출신 가은

[헤럴드POP=고승아 기자]그룹 달샤벳 출신 가은이 웨딩마치를 올린다.

14일 가은이 오는 23일 서울 모처에서 4세 연상 의류 사업가인 일반인 남성과 결혼식을 올린다고 알려졌다. 가은은 앞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남자친구와의 사랑을 드러낸 바 있다.

이에 가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다들 소식 접하고 미리 축하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축하해주신 만큼 정말 행복하고 이쁘게 결혼생활 하겠습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제 예비신랑은 일반인이다 보니 사진이 기사화되고 노출이 되어 곤란함도 생길 수 있을 것 같아요. 기사에는 공개적으로 사진을 올리는 부분에 있어서 자제해주셨으면 하고 부탁드려요”라며 예비신랑에 대한 걱정도 드러냈다.

한편 가은은 2011년 달샤벳으로 데뷔해 ‘수파 두파 디바’로 활동하며 이름을 알렸다. 이후 2015년 팀에서 탈퇴한 뒤 연예계를 떠나 자신이 하고 싶었던 패션 스타일 공부와 함께 자신의 사업을 시작했다.

이하 가은의 소감 전문이다.

다들 소식 접하고 미리 축하해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

축하해주신 만큼 정말 행복하고 이쁘게 결혼생활 하겠습니다

제 예비신랑은 일반인이다 보니 사진이 기사화되고 노출이 되어 곤란함도 생길 수 있을 것 같아요 🙁

기사에는 공개적으로 사진을 올리는 부분에 있어서 자제해주셨으면 하고 부탁드려요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