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도 맑음’ 하승리, 이창욱 응원 “좋은 소식 기다릴게요”


‘내일도 맑음’ 하승리, 이창욱 응원 “좋은 소식 기다릴게요”

[헤럴드POP=안태경 기자] 하승리가 이창욱을 응원했다.

25일 방송된 KBS 1TV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연출 어수선/극본 김민주)에는 진심으로 박도경(이창욱 분)을 응원하는 황지은(하승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홈쇼핑 회사 로비에서 황지은을 발견한 박도경은 반갑게 그녀를 불렀다. 그러나 곁에는 이미 강하늬(설인아 분) 덕에 일면식이 있는 이한결(진주형 분)이 있는 상황. 이한결은 자연스레 인상을 찌푸렸다.

마침 강하늬가 나타나 박도경에게 인사를 건넸다. 이어 황지은에게 다가가 “MD님 오늘 소개시켜드리기로 한 출판사 대표님 왔는데”라며 박도경을 소개했다. 박도경이 먼저 황지은에게 “직장이 여기였어요?”라고 묻자 강하늬는 다소 놀란 눈치를 보였다.

그러면서도 “알 거라고 생각도 못했는데. 그럼 잘 됐네”라며 인사만 시키고 방송 준비를 위해 들어갔다. 낮에 보니 어색한 사이. 그렇지만 황지은은 강하늬의 부탁대로 박도경의 자료를 담당 MD에게 건네기로 했다. 그녀는 박도경을 배웅하며 “잘 되길 바라요. 좋은 소식 기대할게요”라고 응원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