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도 맑음’ 하승리, 가짜 딸 홍아름 정체 알고 한 방 먹였다


‘내일도 맑음’ 하승리, 가짜 딸 홍아름 정체 알고 한 방 먹였다

[TV리포트 = 이혜미 기자] 하승리가 홍아름을 도발했다.

16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내일도 맑음’에선 수정(홍아름)과 지은(하승리)의 신경전이 그려졌다.

일찍이 수정은 친자확인 검사를 통해 수정이 진희(심혜진)의 친딸이 아님을 알게 된 바. 지은의 도발에 수정은 “궁금한데 내가 언니 아니야? 한 번도 언니라 부른 적 없어서 잘못 알았나 했어”라고 받아쳤다.

이에 지은도 수위를 높였다. 과거사가 거론되면 수정은 크게 한 방을 먹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KBS1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