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안양 첫 자이 브랜드 ‘안양씨엘포레자이’ 분양


내달 안양 첫 자이 브랜드 '안양씨엘포레자이' 분양

[머니투데이 박치현 기자] [안양6동 소곡지구 재개발로 공급…뛰어난 자연경관 특징]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GS건설이 오는 7월 경기 안양시 만안구 안양6동 소곡지구 주택재개발사업을 통해 짓는 ‘안양씨엘포레자이’를 분양한다. 안양 도심에 처음으로 공급되는 ‘자이’ 브랜드 아파트로 수요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안양씨엘포레자이’는 지하 5층~지상 27층, 13개동, 39~100㎡, 1394가구로 조성된다. 이중 791가구가 일반에 공급된다.

‘씨엘포레'(Ciel-foret)는 프랑스어로 ‘하늘’을 의미하는 ‘Ciel’과 ‘숲’을 뜻하는 ‘Foret’가 합쳐진 말이다. 수리산 자락에 위치해 뛰어난 자연경관을 누릴 수 있다는 장점을 표현한 것이다.

신성중·고가 단지에 인접해 있고 안양초, 근명중, 성문중·고도 가깝다. 이외 안양대, 성결대, 안양시립도서관 등의 교육시설 이용도 편리하다.

단지 주변에 롯데백화점(안양점), 이마트(안양점), 2001아울렛, 중앙시장, 남부시장, 안양1번가 상가 등이 위치해 상업시설이 풍부하다.

서울지하철 1호선 명학역이 1km 거리에 있고, 오는 2024년경 인근 벽산사거리 일대에 월곶~판교 복선전철역이 개통돼 서울 접근성은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서울외곽순환도로 산본IC가 단지에서 1.3km 떨어져 있어 차량으로 타지역 이동이 수월하다.

안양씨엘포레자이가 위치한 만안구는 24개 구역에서 대규모 정비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특히 단지 반경 1km 이내 진흥아파트 재건축(2700여 가구), 상록지구 재개발(1700여 가구), 냉천지구 주거환경정비사업(2300여 가구)이 다른 곳보다 빠르게 진행돼 개발 초기 프리미엄도 기대된다.

정비사업과 별도로 아파트단지 인근 옛 농림축산검역본부 부지가 2024년까지 행정업무복합타운으로 개발된다. 이곳에는 주민센터, 만안구청 등 공공행정시설과 함께 첨단지식산업 클러스터가 조성될 예정이다. 준공시 9846명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구 동화약품 부지에도 첨단지식산업센터 ‘안양 아이에스비즈타워센트럴’이 들어선다. 해당 지식산업센터는 지역내 최대규모인 지하 2층~지상 29층, 연면적 20만121㎡로 조성된다.

분양관계자는 “안양 원도심 일대의 정비사업 중에서 선점효과를 누릴 수 있다”며 “안양에 공급되는 첫 자이 브랜드 아파트인 만큼 명성에 걸맞은 상품으로 입주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안양씨엘포레자이의 견본주택은 내달 경기 안양시 만안구 안양동 585-2번지에 개관할 예정이다.

박치현 기자 wittge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