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일요일 폭염 이어져…자외선·오존·미세먼지 ‘주의’


[날씨]일요일 폭염 이어져…자외선·오존·미세먼지 ‘주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웨이 정재훈 기자]

일요일인 24일 전국에 강한 햇볕이 내리쬐는 불볕더위가 계속된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16∼24도, 낮 최고기온은 26∼34도로 예상됐다.

서울을 포함해 전국 대부분 지방에 낮 최고 33∼34도까지 오르고, 내륙 지방과 동해안에 폭염특보가 계속되겠다.

자외선 지수는 전남 일부 지역에 ‘위험’ 수준, 그 밖의 전국 모든 지역에 ‘매우 높음’ 수준으로 예보됐다.

햇볕에 수십분 이상 노출될 경우 피부 화상까지 입을 수 있는 수준이다. 오전 10시∼오후 3시 사이에는 외출을 피하고 실내나 그늘에 머물러야 한다.

야외활동이 불가피한 경우에는 긴소매 옷을 입거나 모자·선글라스를 쓰고, 자외선 차단제를 휴대해 주기적으로 발라야 한다.

오존 농도도 전 권역에 ‘나쁨’ 수준으로 예보됐다. 무리한 장시간 실외활동을 피해야 하며, 특히 눈이 아픈 증상이 나타날 경우 실외활동을 멈춰야 한다.

미세먼지 농도도 수도권과 충남, 전북, 부산, 울산에 ‘나쁨’ 수준으로 예보됐다.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으로 예상됐으나, 오전에는 ‘나쁨’ 수준으로 농도가 짙어질 수 있다.

아침까지 서울·경기도와 충남에는 안개가 짙겠으며, 전라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도 곳곳에 안개가 낀다. 교통안전에 신경을 써야 한다.

당분간 서해상을 중심으로 해상에도 곳곳에 안개가 짙겠다. 항해나 조업을 할 경우 이를 유념해야 한다.

바다의 물결은 남해와 동해 먼바다에서 0.5∼1.5m, 서해 먼바다에서 0.5∼1.0m로 인다.

정재훈 기자 skjjh@

저작권자(c)뉴스웨이(www.newsway.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