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 해트트릭’ 아산, 안양 원정에서 3-1 승


'김현 해트트릭' 아산, 안양 원정에서 3-1 승

안산은 수원FC 2-0으로 제압하고 ‘탈꼴찌’

(서울=뉴스1) 임성일 기자 = 김현이 해트트릭을 작성한 아산 무궁화가 안양 원정에서 승리를 거두고 플레이오프 진출에 대한 희망을 이어갔다.

아산은 17일 오후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안양과의 ‘KEB 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017’ 30라운드 원정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3골 모두 스트라이커 김현의 발에서 나왔다.

김현은 전반 21분 자신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직접 성공시켜 첫 골을 기록했고 전반 40분 이주용의 어시스트를 두 번째 골로 만들어냈다. 그리고 후반 5분 만에 김동철의 패스를 받아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안양은 종료 직전 김신철이 1골을 만회하는 것에 만족해야했다.

11승8무10패 승점 41점이 된 아산은 플레이오프 마지노선인 4위 성남(승점 44)과의 격차를 3점으로 좁혔다. 반면 안양은 9승7무14패 승점 34점으로 7위에 머물렀다.

최하위 안산 그리너스는 갈 길 바쁜 수원FC를 잡아냈다.

안산은 17일 오후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수원FC 원정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승리의 주역은 2골을 터뜨린 라울이었다.

전반 11분, 자신의 시즌 12호포를 터뜨리며 팀에 리드를 안긴 라울은 후반 18분 한건용의 패스를 받아 두 번째 득점까지 성공시키며 승리의 견인차가 됐다.

6승9무15패 승점 27점이 된 안산은 9위 대전(승점 25)을 끌어내리고 최하위 탈출에 성공했다. 수원FC는 8승11무11패 승점 35점으로 6위다.
lastuncle@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