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安재신임·통합’ 찬성 74.6%…압도적 우세(상보)


국민의당 '安재신임·통합' 찬성 74.6%…압도적 우세(상보)

전당원투표 결과 반대는 25.4%…安, 통합작업 박차

(서울=뉴스1) 박응진 기자,성도현 기자 = 바른정당과의 통합을 추진하는 안철수 대표의 재신임을 묻는 국민의당 전당원투표 결과 31일 재신임 찬성이 우세하게 나타났다.
안 대표는 재신임 결과를 바탕으로 당장 1월1일부터 통합 작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당 중앙선거관리위원장인 이동섭 의원은 3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전당원투표 결과가 재신임 찬성 74.6%, 반대 25.4% 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앞서 국민의당은 27~28일 K-보팅(정부 중앙선관위 온라인 투표 시스템), 29~30일 ARS투표를 진행, 이날 오전 9시부터 투표 결과 집계에 들어갔다.

당 중앙선관위에 따르면 전당원투표에는 선거인단 26만437명 가운데 모두 5만9911명이 참여해 최종투표율 23.0%를 기록했다. 통합 반대파는 투표 거부 운동을 벌여왔다.

안 대표는 전당원투표를 통해 재신임을 받은 만큼, 내년 2월 내 통합을 목표로 1월1일부터 본격적인 통합 작업에 나서게 된다. 통합을 위한 최종 관문인 전당대회는 1월 말 또는 2월 초로 예상된다.

반면 반대파는 안 대표 사퇴와 바른정당과의 통합 중단을 안건으로 하는 임시 전당대회 소집에 나설 방침이라 양측의 갈등은 최고조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dhspeople@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