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이본 측 “문세흥 감독과 10년 교제? 사실무근”


[공식입장] 이본 측

[OSEN=김보라 기자] 배우 겸 가수 이본의 소속사 측이 16일 OSEN에 “문세흥 촬영감독은 남자친구가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본의 소속사 측은 이날 “이본이 1997년부터 알고 지낸 감독님이지 연인 관계는 아니다. 사실무근”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이날 이본이 10년 동안 사귄 남자친구가 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 ‘욱씨남정기’, ‘아름다운 그대에게’, 영화 ‘서서자는 나무’, ‘정글피쉬2′, ’48미터’ 등에 참여한 문세흥 감독이라는 소문이 퍼졌다.

그러나 이본 측은 “97년도부터 오래 알고 지낸 감독님이다. 이 분과 정말 너무 친한 사이”라며 “기사를 쓸 때는 양측에 물어보고 써야지 사실이 아닌 것을 마음대로 쓰면 어떡하나”라고 하소연했다./ purplish@osen.co.kr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