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만삭스 “美 금리인상, 한국 GDP 가장 큰 폭 감소”


우리나라가 미국의 금리 인상으로부터 가장 큰 충격을 받을 수 있다는 지적이 미국 투자은행업계에서 나왔습니다.

한국은행 뉴욕사무소는 골드만삭스 보고서를 인용해 미국의 기준금리가 1%포인트 인상되면, 우리나라 국내총생산 GDP가 향후 2년간 최대 0.6% 가까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전했습니다.

한국과 중국 멕시코와 브라질, 러시아 등 17개 신흥 국가를 상대로 실시한 조사에서 가장 큰 폭의 감소로 중국 0.43%보다 더 큰 충격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골드만삭스는 지난 2007년 이후로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 시기에 신흥국의 GDP가 상당폭 감소하는 경향이 드러났다고 지적했습니다.

▶동영상 뉴스 모아보기


▶오늘 나의 운세는?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