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청도서 벌초하다 말벌에 쏘인 60대 숨져


17일 오후 2시 50분쯤 경북 청도군 각남면 함박리 야산에서 66살 A 씨 등 3명이 벌초 중 말벌에 쏘였습니다.

이 사고로 A 씨가 병원으로 이송 중 숨졌고, 나머지 2명은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씨 등이 추석을 앞두고 조상 묘를 벌초하다가 벌집을 건드리면서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김정우 기자 fact8@sbs.co.kr]

☞ [나도펀딩] 40년 만에 읽은 아들의 편지…한글 학교 돕기

☞ [VOICE 오픈] 아나운서와 기자들이 직접 들려주는 뉴스

※ © SBS & SBS I&M.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로그인

커뮤니티에 참여하고 싶으세요?
회원가입

비밀번호 변경

Back to
로그인

회원가입

Back to
로그인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