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락시장 현대화 채소2동 설계 검토 50억 예산절감


가락시장 현대화 채소2동 설계 검토 50억 예산절감

다수 건설전문가 참여로 기본설계 설계경제성 검토…창의적인 아이디어 122건 발굴로 건설공사 가치를 높이고 50억원 예산절감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박현출)는 ‘가락시장 현대화사업 채소2동’ 기본설계 설계경제성 검토를 시행해 공사비 50억원을 절감했다.
또 창의적인 아이디어 122건을 발굴, 건설공사 가치를 크게 향상시켰다.

지난달 3일부터 4차례의 워크숍을 통해 122건 아이디어 중 33건을 기본설계 도중 반영, 68건을 추가 검토, 실시설계 반영 예정이다.

일반적으로 기본·실시설계 단계에서 공사비 3% 정도로 예산절감을 하지만 공사는 기본설계 단계에서 4.1%를 절감, 실시설계 단계에서 추가적으로 공사비를 절감할 예정이다.

주요 개선사항으로는 ▲공기단축과 경매장 바닥 활용률을 높인 경매장 오배수 피트방식 변경으로 7억원 ▲기둥부 파일기초의 수량 및 크기 축소를 위한 스마트파일 공법 적용으로 6억원」 ▲경매장 채광과 쾌적성을 높인 환기 덕트 단순화로 7억원 ▲경매장 대공간에 효율적인 감지기 방식 변경 5억원 등이다.

설계 경제성 검토는 설계완료 전에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VE팀이 설계내용에 대한 경제성과 현장 적용 타당성을 기능·대안별로 검토, 건설공사 가치를 높이는 선진기법이다.

공사는 2010년에도 가락시장 현대화사업 1단계 설계 경제성 검토를 통해 총공사비 2800억원 7.1%인 199억원 사업예산을 절감한 바 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