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의사처방전 없이 비아그라 판매 허용…세계 처음


英, 의사처방전 없이 비아그라 판매 허용…세계 처음

의약품안전청, 비아그라를 약국의약품으로 분류

(런던=연합뉴스) 황정우 특파원 = 영국에서는 파이자의 발기부전 치료제인 비아그라를 의사 처방전 없이 약국에서 살 수 있게 됐다.

영국 의약품안전청(MHRAy Agency)은 28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비아그라 컨넥트(비아그라 주성분인 실데나필을 50mg 함유한)가 처방전의약품(POM)에서 약국의약품(P)이 될 것”이라고 밝표했다.

의약품안전청은 “이는 18세 이상 성인 남성이 의사 처방전 없이 약국에서 비아그라를 구할 수 있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비아그라에 대한 안전성 평가, 인간의약품위원회의 조언, 긍정적인 결과로 나온 일반 의견수렴 등을 거쳐 이런 결정을 내렸다고 의약품안전청은 설명했다.

그러면서 “약사들이 비아그라 처방이 적절한지를 판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심각한 심혈관 질환, 간 손상, 심각한 신장 질환, 상호작용을 일으키는 특정 약을 복용하는 경우에는 약사가 의사 처방전 없이 판매할 수 없도록 했다.

비아그라를 더 쉽게 구할 수 있게 된 것은 의사에게 발기부전을 알리고 싶지 않은 남성들에게 도움이 될 것으로 전문가들은 말하고 있다고 BBC 방송은 전했다.

의약품안전청은 성명에서 범죄자들이 불법 또는 가짜 발기부전 치료제들로 돈을 벌고 있다며 지난 5년간 적발한 불법 또는 가짜 발기부전 치료제가 5천만달러어치에 달한다는 점도 지적했다.

의약품안전청 믹 포이 의약품위험관리팀장은 “발기부전은 사람을 황폐화하게 만드는 상황일 수 있기 때문에 서둘러 적절하고 합법적인 치료를 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이 중요하다. 심각한 부작용을 유발할 수 있는 가짜 약을 온라인에서 찾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비아그라를 의사처방전 없이 구할 수 있게 된 것은 전 세계에서 이번이 처음으로 알려졌다.

jungwo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