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한국여성, 호주서 실종 6일만에 구조


20대 한국 여성 여행객이 호주 야생에서 6일 동안 길을 잃고 헤매던 중 현지 경찰에 의해 극적으로 구조됐다.

호주 퀸즐랜드 경찰은 7일(현지시간) 퀸즐랜드의 마운트 타이슨으로 혼자 등산을 갔다가 실종됐던 한국 여성 25살 한 모 씨가 이날 현지 경찰에 의해 극적으로 구조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한씨 지인의 신고를 받고 현지 군과 헬기를 동원한 수색작업을 벌이던 중에 지난주 토요일 구조를 요청하는 목소리를 한 계곡 근처에서 들었다는 등산객의 신고를 바탕으로 이 일대를 집중 수색한 결과 한씨를 구조하는데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발견 당시 한 씨는 심한 탈수증세를 보였고, 계곡에서 미끄러지면서 치아가 부러졌으나 건강에는 큰 문제가 없었다고 현지 경찰은 전했다.

송종호 기자 sunshine@ajunews.com

송종호 sunshine@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